동네방네
쾌청한 봄날, 도심 속 둘레길 찾아보기첨단의 숨은 둘레길 널리 알려지길
임해림  |  lionlunch@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14  20:34: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나무 사이를 쭈욱 걷다보면 마음이 평온해진다

 

둘레길을 멀리 찾아가지 말고 쾌청한 날, 숨어있는 도심 속 둘레길들을 찾아보는 건 어떨까?
아는 사람들은 운동과 산책 코스로도 이용하고 있는 첨단 둘레길을 소개 해보고자 한다.

   
▲ 소나무 오솔길을 걷는다

 

숲속을 거닐고 있는 듯한 기분을 느끼게 해주는 소나무들이 양쪽으로 늘어 서 있고, 
걷다가 바람과 휘날리는 꽃잎들을 감상할 수 있게 의자들도 곳곳에 보인다.

   
▲ 쉬엄쉬엄 그늘 밑에서 시원한 바람 맞으며 쉬어갈 수 있는 의자

 

임방울대로에서 지나가는 차량들이 내는 소음이 바로 옆 언덕정도의 둘레길을 걷다보면 신경 쓰이지 않는다는게 신기하다.

   
▲ 발바닥 지압 마사지는 보너스


벚꽃이 휘날릴 때도 예쁘지만, 여름에 더운 땡볕 아래에서 걷지 않고 시원한 그늘아래서 걸어가고 버스도 기다릴 수 있다는 게 동네 주민으로선 참 고마운 길이다.

   
▲ 첨단 둘레길의 시작
   
▲ 표지판으로 첨단을 에워싸고 있는 둘레길들을 확인해 보자

 

아이들과도 산책 삼아 걸어도 좋을 만큼 둘레길 조성이 잘 되어 있다. 쉬엄쉬엄 아이들과 바람도 느끼며 풀도 만져가며 산책 하기에 좋은 코스다. 둘레길을 걷다가 첨단 도서관도 들러 아이들과 책도 읽는 건 보너스!

 

   
▲ 잘 길들여진 평지길도 있다

 

이제 파릇파릇하게 나무에 올라오는 초록 새싹들을 감상하러 산책 삼아 가족들과 둘레길 한번 나오는 건 어떨까? 가족들과 친구들과 두런두런 이야기 꽃 피우며 꽃 구경도 덤으로~!

   
 


 

 

< 저작권자 © 광산구 투게더광산톡 콘텐츠는 출처를 표기하고, 자유롭게 공유하셔도 됩니다.
단, 주민리포터가 작성한 글은 사전에 편집국과 상의하셔야 합니다. >
0
임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1
전통과 포크송이 함께하는 도란도란 작은 음악회 성료
2
비아마을 캐릭터 “까망이∙까비”조형물 제막식 가져
3
마을 할머니가 들려주는 옛날이야기
4
신가도서관에서 일상을 디자인 하세요
5
첨단2동 자봉캠프, 초중고 학생에 응급처치 교육
6
광산구, ㈜황솔촌과 북한이탈주민 지원 업무협약
7
안현호 총장 초청, 광산경제아카데미 성료
8
첨단2동 바르게위, 경로당에 여름 음식 전달
9
밤에 도서관서 그림책 만드는 아빠들
10
비아동 지사협, 돌봄이웃에 키즈카페 이용권 나눠
1
국립광주과학관이 펼치는 5060 과학 나들이 가시죠!
2
안현호 총장 초청, 광산경제아카데미 성료
3
신가도서관에서 일상을 디자인 하세요
4
밤에 도서관서 그림책 만드는 아빠들
5
마을 할머니가 들려주는 옛날이야기
6
광산구, ㈜황솔촌과 북한이탈주민 지원 업무협약
7
광산구보건소, 금연아파트에 현판 전달
8
즐겨라! 광산(feat.여행사용설명서)
9
아주 특별한 졸업(feat. 소상공인 아카데미)
10
비아마을 캐릭터 “까망이∙까비”조형물 제막식 가져
(506-702) 광주광역시 광산구 광산로29번길 15(송정동)  |  TEL 062-960-8044  |  FAX 062-960-8048
Copyright © 2012 GWANGSAN-GU.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