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광산구, 아프리카돼지열병 청정지역 유지 안간힘차량 이동중지명령, 거점소독시설 방역…20일 광산통일열차 운행 취소
홍보담당관  |  gs_press@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9  17:40: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18일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아프리카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 이하 ASF) 확산 방지를 위해 설치된 삼도동 거점소독시설에서 방역을 실시하고, 돼지 사육농가와 공직자들의 공조로 가축전염병 청정지역 유지하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16일 경기도 파주 돼지 사육농가에서 ASF 신고 접수됨에 따라, 광산구는 17일 오전 6시 30분부터 19일 같은 시각까지 돼지 관련 출입차량과 축산 종사자 등에 대한 일시 ‘이동중지명령’을 내렸다.

아울러 상황이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6월부터 유지하고 있던 ‘ASF 방역상황실’을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로 전환, 운영에 들어갔다.

   
▲ 광산구,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을 위한 거점소독시설 방역

나아가 광주축협의 도움으로 차량 2대를 투입, 돼지 사육농가 주변 소독을 지원하고, 삼도동 노안삼도로 983에 거점소독시설을 설치해 운영에 들어갔다.

덧붙여 광산구 돼지 사육농가 전체에 수시로 전화를 걸어 특이사항을 확인하는 등 가축전염병 확산 방지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광산구는 ASF 확산 방지를 위해, 20일 예정이던 ‘제2회 광산통일열차’ 운행도 취소했다. 열차 예매자에게는 곧 전화와 문자로 이런 사실을 알리고, 준비를 마치는 대로 미리 받은 참가비는 돌려줄 예정이다.

광산구 전체 돼지 사육농가는 7곳이고, 사육두수는 총 7,833마리다. ***

< 저작권자 © 광산구 투게더광산톡 콘텐츠는 출처를 표기하고, 자유롭게 공유하셔도 됩니다.
단, 주민리포터가 작성한 글은 사전에 편집국과 상의하셔야 합니다. >
0
홍보담당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1
본량동 더하기센터에서 오감만족 주말오후 보내볼까?
2
2019 광산구 작은도서관 학교 열려
3
수완동 주민들은 맑고 깨끗한 풍영정천을 원했다
4
10월의 어느 멋진 날, 쌍암공원으로 오세요
5
광산구 2019 작은도서관 학교 종강
6
운남동 외식업체 문인수 대표, 어르신에게 점심 대접
7
수완동 ‘동민의 날 기념 수완어울림 축제’ 성료
8
석종훈 청와대 비서관, 광산구서 창업 특강
9
10월의 어느 멋진 날, 첨단1동마을축제를 즐기러 가자
10
내 일상으로 스며드는 인문학
1
광산구보건소, 치매관리사업 네트워크 구축 업무협약
2
광산구, ‘아파트 전자결재 시범사업’ 중간보고회
3
우산동, 마을축제 ‘우산동락 주민한마당’ 열어
4
송정1동 안전지킴이, 마을안전지도 커맵데이 행사
5
광산구, 우산건강생활지원센터 보건복지부 장관상 표창
6
광산구, 빅데이터 사회안전망 구축 업무협약
7
광산구 고려인마을, 국토부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
8
일터·삶터에서 이웃 돌보는 명예복지공무원이 뜬다
9
장덕도서관, 독후화 그리기 대회 성료
10
광산구, 겨울철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506-702) 광주광역시 광산구 광산로29번길 15(송정동)  |  TEL 062-960-8044  |  FAX 062-960-8048
Copyright © 2012 GWANGSAN-GU. All rights reserved.